먹으면 죽는 마약입니다 > 해외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지역별업소

테마별업소

쿠폰&이벤트

커뮤니티

마사지 방문후기

해외마사지

포인트게임

제휴문의

해외이야기

먹으면 죽는 마약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기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554회 작성일 22-09-05

본문

bf129f9c1211b5563f2258107e9b914a_1662306454_6552.png


최근 미국에서 사탕처럼 생긴 마약성 진통제 '펜타닐'이 유통되고 있다는 사실이 확인되면서 미국 마약단속국(DEA)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현지시간 1일 미국 CNN, CBS 등 현지 매체에 따르면 미국 마약단속국은 지난달 18개 주에서 색깔이 알록달록해 이른바 '무지개 펜타닐'로 불리고 있는 마약을 단속해 적발했습니다.

문제의 펜타닐은 '무지개'라는 별칭처럼 밝고 화려한 색상으로 제조되어 사탕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미국 마약단속국은 "화려한 색상의 알약뿐 아니라 분필 등 다양한 모양의 펜타닐이 압수되고 있다"며 "마약상들이 젊은 성인이나 아동을 마약 이용자로 끌어들이기 위해 묘수를 쓴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당초 펜타닐은 암환자 등 극심한 통증 환자를 치료하기 위해 개발됐습니다.

효능은 헤로인의 50배, 모르핀의 100배 수준에 달하며, 2㎎만 먹어도 치사량이 매우 높습니다. 

그만큼 독성과 중독성이 강해 과다복용으로 인한 사망사고가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미국에서 지난해 3월부터 1년간 펜타닐 과다복용으로 인한 사망자는 10만 7천 명에 달합니다. 

밀그럼 마약단속국장은 최근 멕시코를 통해 미국으로 펜타닐이 쏟아져 들어오고 있다면서 "마약 조직 소탕을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30건 1 페이지
해외이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830 문신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 12-06
829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12-03
828 오빵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11-29
827 세르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0 11-25
826 spike99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5 11-23
825 Andis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0 11-21
824 Conna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 11-17
823 Jelion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71 11-14
822 강강줄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6 11-11
821 Bodkie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8 11-07
820 누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8 11-03
819 아이젠소스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0 10-31
818 승대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7 10-27
817 런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3 10-24
816 ksjang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8 10-21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