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지진의 전조?…메가마우스 상어, 필리핀 해안서 발견 > 해외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지역별업소

테마별업소

쿠폰&이벤트

커뮤니티

마사지 방문후기

해외마사지

포인트게임

제휴문의

해외이야기

대지진의 전조?…메가마우스 상어, 필리핀 해안서 발견

페이지 정보

작성자 민족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167회 작성일 22-06-23

본문

메가마우스 상어라 불리는 넓은주둥이상어가 필리핀 해안에서 발견됐다.


20일 뉴스위크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소르소곤주 구밧의 한 어촌 해안에서 넓은주둥이상어 한 마리가 폐사한 채 발견됐다.


바가카이 마을 주민들은 이날 오전 10시쯤 이 상어가 죽은 채 마을 앞바다로 떠밀려온 모습을 발견하고, 당국에 신고했다.


필리핀 수산청(BFAR)은 해당 상어는 다 자란 개체로, 몸길이는 약 4.5m라고 밝혔다. 상어가 폐사한 원인은 찾지 못했다. 노니 에놀바 BFAR 대변인은 이 상어가 어망에 걸려 폐사한 것 같다고 추정했다. 그가 페이스북에 공개한 사진에는 커다란 상어가 얕은 물에서 몸이 한쪽으로 기울어진 채 있는 모습이 담겼다.


넓은주둥이상어는 세계적으로 희귀한 상어 종으로, 1976년 북태평양상의 미국 하와이 해역에서 미 해군함정 닻에 걸리면서 존재가 처음 확인됐다. 이후 전 세계에서 269차례 목격됐는데 대만이 가장 많고 그다음이 필리핀, 일본 순이다.


특히 일본에서는 심해 상어로도 알려진 이 상어가 몇 차례 포획됐을 때마다 지진이 발생해 대지진의 전조가 아니냐는 불안이 확산한 바 있다. 지진이 일어나기 전 심해어종이 이를 감지하고 해수면으로 올라온다는 가설 때문이다. 하지만 지금까지 지진과의 상관관계는 파악되지 않았다.


둥글납작한 머리에 둥근 코와 큰 입을 가진 이 상어는 고래상어와 돌묵상어에 이어 세 번째로 큰 상어 종이다. 몸길이는 최대 5.5m까지 자라며 수명은 최대 100년에 달한다. 하루 중 대부분을 수심 120~160m까지 내려가 지내지만, 해가 지면 수심 12~25m까지 올라온다. 때에 따라 수심 1000m까지 내려갈 수도 있다. 먹이 활동을 할 때는 거대한 입을 열고 헤엄치면서 먹이를 먹는데, 아가미를 통해 바닷물을 배출한다. 주로 크릴을 먹지만 플랑크톤류 등을 먹기도 한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91건 1 페이지
해외이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91 짝퉁쿠페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 08-19
790 무오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 08-17
789 물결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5 08-15
788 솔로몬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58 08-12
787 마니마니모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8-10
786 여닫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1 08-08
785 효도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3 08-05
784 구회말투아웃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97 08-03
783 굴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4 08-01
782 구라피엠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89 07-29
781 엘리트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69 07-27
780 강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72 07-25
779 헌터홀릭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02 07-22
778 나주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29 07-20
777 Duddyr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167 07-18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