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렵게 다시 선 호치민한인회, 튼튼하게 세우겠다 > 해외이야기

본문 바로가기

회원로그인

지역별업소

테마별업소

쿠폰&이벤트

커뮤니티

마사지 방문후기

해외마사지

포인트게임

제휴문의

해외이야기

어렵게 다시 선 호치민한인회, 튼튼하게 세우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모시모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댓글 0건 조회 448회 작성일 21-12-03

본문

19055fc0526778995fe00c5991126ce7_1638424268_3206.jpg
 


제 16대 호치민한인회장 선거관리위원회(이하 ‘선관위’)는 후보자 등록 마감일인 지난 23일, 단독 출마한 손인선 후보를 제16대 호치민한인회장에 당선되었음을 알리고 24일 한인회관에서 당선증 교부식을 진행했다. 

호치민한인회 선거관리 규정 제 41조 3항에 따르면 단일 후보일시, 별도의 선거없이 한인회장 당선이 확정된다. 후보자 등록 기간은 지난 11월 3일부터 23일까지였다.  임기 3년의 제 16대 호치민한인회장이 된 손인선 당선인은 한일은행에 근무하였고, 재베트남 대한체육회 호치민 지회장, 민주평통 베트남협의회 체육교류분과위원장, 청룡라이온스 354-A 베트남지회장을 역임 중이며 중식당 ‘샹차이’를 운영하고 있다. 

손인선 당선인의 임기는 2022년 1월 1일 시작된다. 베한타임즈는 지난 25일 손인선 당선인을 만나 당선 소감과 새로운 한인회 운영에 대한 포부를 들어봤다. 

Q. 한인회장 당선을 축하합니다. 간단한 소감 한 말씀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어깨가 무겁습니다. 당선증을 받은 후 가장 먼저 든 생각은 어려운 시기인만큼 제가 더 많은 봉사를 해야 한다는 마음이었습니다. 망가진 호치민한인회의 기틀을 다시 잡아준 15대 김종각 회장님의 노고에 심심한 감사 말씀을 드립니다. 어렵게 다시 선 한인회가 튼튼하게 자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Q. 단독 출마로 당선되셨습니다. 다른 후보가 나오지 않은 것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저 외에 몇 분이 출마 의향을 밝힌 것으로 알고 있으나 이런저런 사정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여러 가지 생각이 듭니다. 우선 호치민한인회장이 과연 교민 전체를 대변하는 대표성을 가졌는가에 대한 고민이 있습니다. 모든 교민들에게 투표권을 주는 직선제를 도입했지만 1000여명 정도가 투표에 참여했습니다. 당시 교민수가 10만명 정도라고 했는데 1%에 불과한 수치입니다. 그래서 저는 회장에 취임한 후 가능한 많은 교민들이 참여하는 공청회를 열어 한인회장의 대표성을 강화할 수 있는 선출 방식을 논의해 볼 생각입니다.  

 

 

Q. 내년은 한-베 수교 30주년입니다. 할 일이 많으실 것 같습니다.  

한국과 베트남의 우호 관계가 더욱 공고해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그동안 두 나라의 왕래가 여의치 못했지만 코로나19가 진정되면 한국과 베트남의 교류가 다시 활발해지고 수교 30주년을 기념하는 의미 있는 자리도 마련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기회를 통해 호찌민시 한인들의 권익을 향상시키고 불이익을 받는 일이 없도록 한인회가 역할을 다하겠습니다.      

 

 

Q. 여전히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고 있고 완벽한 일상 회복이 이루어지지 못했습니다. 새 한인회장으로서 당장 어떤 부분에 신경을 쓰실 계획인가요?

코로나19 봉쇄가 장기간 이어지면서 많은 한인 소상공인들이 어려운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힘들어하시는 분들의 이야기를 주변에서 너무 많이 듣고 있습니다. 저 역시 식당을 운영해 왔고 그 절절한 어려움들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소상공인들의 터전인 상권 회복을 위해 발벗고 뛰어보려 합니다. 어떤 방식의 지원이 가장 효과적인지 고민하고 있으며 몇 가지 아이디어를 갖고 있습니다. 비단 소상공인뿐 아니라 코로나19로 인해 취약계층으로 전락한 교민분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한인회가 될 것입니다.  

    

 

Q. 이밖에 새 한인회장으로 준비 중인 일들은?  

그동안 한인들이 어려움에 처해도 마땅히 도움을 받을 곳이 없었는데 이제 체계적인 시스템을 통해 이런 분들을 돕는 든든한 한인회가 되고자 합니다. 우선 24시간 콜센터-교민 고충 처리반을 가동하겠습니다. 여기에는 상시 통역 서비스도 포함됩니다.  

보건 의료 부분도 신경 쓰겠습니다. 어르신들의 가장 큰 고민은 건강입니다. 작은 병에만 걸려도 한국에 가야하는 불편한 상황을 조금이라도 덜어 드리기 위해 현지 병원들과 협력해 65세 이상 어르신들에게 연 1회 무료 건강검진도 제공할 생각입니다.  

또 한인 집중 거주지역에서 지역 자치 방범대도 발족시켜 한인 가족들의 안전도 지켜드리고자 합니다. 교민 및 한베 가족을 위한 다양한 문화, 교육 프로그램을 만들 생각도 갖고 있습니다.  

 

 

Q. 한인회가 제대로 활동하려면 재정적인 부분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를 위한 방안이 있나요?  

라이선스 부분도 해결해야 하고 세부적인 계획이 필요하지만 한인회 차원에서 직접 수익사업을 진행해 볼 계획입니다. 베트남에서도 한류 바람이 거세지만 부족한 면이 많습니다. 그래서 한인회가 직접 나서 한국의 K-문화, 체육사업 등을 베트남에 유치해 수익을 내려고 합니다. 또한 현지에서 국내 지자체들이 각자 움직이고 있는데, 한인회가 접근성이 좋은 장소에 지자체 공동 홍보매장을 열어 지자체 사업에 도움을 주고, 수익도 창출하는 방안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다만 교민들이 하시는 업종과 겹치지 않는 선에서 수익사업을 해야 하는데, 구체적인 내용은 좀 더 시간을 갖고 신중하게 고민하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829건 9 페이지
해외이야기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09 미소남자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63 02-11
708 Enonya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9 02-09
707 시계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3 02-07
706 벼락식혜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75 02-06
705 껄떡어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5 02-04
704 곁땀내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9 02-02
703 Gobry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10 01-31
702 거북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43 01-29
701 Eimard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01 01-27
700 메네즈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85 01-25
699 돌돌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95 01-23
698 깨털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54 01-21
697 Weilian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91 01-20
696 쉬고싶다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391 01-18
695 제임스 쪽지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407 01-16
게시물 검색